울산

검색
닫기

선한이웃우리교회, 지역사회 마스크400장 전달

0

- +

18일 달동행정복지센터 방문

선한이웃우리교회 이용표 목사(좌)가 18일 달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김복근 동장(우)에게 수제마스크를 전달했다. (사진=울산CBS)

선한이웃우리교회 이용표 목사(좌)가 18일 달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김복근 동장(우)에게 수제마스크를 전달했다. (사진=울산CBS)


울산 남구 달동 소재 선한이웃우리교회(담임목사 남송현)는 3월 18일 달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자체 제작한 수제면마스크 400장을 전달했다.

달동행정복지센터 김복근 동장은 “그동안 필요한 이웃들에게 마스크를 넉넉히 지원하지 못해 아쉬웠는데, 선한이웃우리교회의 도움으로 충분한 지원을 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선한이웃우리교회 이용표목사는 바쁜 일정으로 참석하지 못한 남송현 담임목사를 대신하여 “이웃을 섬길 수 있는 기회를 주신 달동행정복지센터의 동장님과 복지팀장님에게 감사를 드리며, 언제든 기회가 된다면 교회의 인적•물적 자원으로 지역을 섬기는 것이 담임목사님과 모든 성도들의 마음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교단 소속 선한이웃우리교회(담임목사 남송현)는 지역사회를 섬기기 위해 평소 독거노인 관리 프로그램인 우유나눔 사업에 적극적인 동참을 하고 있으며, 울산광역시교육청이 주관하는 마을학교 프로그램도 선한이웃우리교회 울림북카페 작은도서관에서 운영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