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검색
닫기

울산서 50번째 확진자 발생…필리핀 국적 20대 남성

0

- +

(사진=자료사진)

(사진=자료사진)
울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50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울산시는 동구에 거주하는 필리핀 국적 회사원인 28세 남성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 20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했으며 같은 날 울산역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현재 증상이 없고 양호한 상태로 알려졌다.

울산시는 확진자 감염원과 이동 경로 등을 역학 조사하고 있다.

울산에서는 2월 22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지금까지 50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가운데 해외 입국 관련 확진자는 22명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